Menu Skip

현재전시

제주도립미술관의 전시 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홈 > 전시 > 현재전시

프린트 인쇄하기

현재전시

총 1건

전시검색

2020 제주미술제 「제주동인(齊州同人)」

2020 제주미술제 「제주동인(齊州同人)」 2020.11.24(화) - 2021.01.24(일)
기획전시실1, 기획전시실2, 시민갤러리
1955년 최초로 제주도미술인연합단체인 ‘제주도미술협회’가 발족하였다. 제주도미술협회의 설립 목적은 소박하고 순수한 모임으로 “제주미술의 활성화와 미술인의 친목”으로, 이는 당시 ..

전시정보
전시명 2020 제주미술제 「제주동인(齊州同人)」
전시장소 기획전시실1, 기획전시실2, 시민갤러리
전시기간 2020.11.24(화) - 2021.01.24(일)
참여작가 한국미술협회 제주특별자치도지회, 한국미술협회 서귀포지부, 탐라미술인협회, 한라미술인협회 등 400여명 내외

전시소개

1955년 최초로 제주도미술인연합단체인 ‘제주도미술협회’가 발족하였다. 제주도미술협회의 설립 목적은 소박하고 순수한 모임으로 “제주미술의 활성화와 미술인의 친목”으로, 이는 당시 제주미술계에 대한 자족이자 제주미술의 미래에 대한 막연하고 순수한 열정의 표현이었다고 여겨진다. 제주도미술협회가 발족되고 60여 년이 지난 지금, 여러 미술동인그룹과 다양한 목적을 가진 협회가 설립되어 발전하였다.

제주동인의 역사는 제주미술의 역사이다. 예술창작 활동은 일반적으로 개인의 영역에 바탕을 두지만, 공통되는 지향점의 추구는 소규모 공동체인 미술동인그룹을 조직하여 발전시켜온 역사적 증거는 많다. 제주도 역시 이런 역사의 흐름과 같은 궤적을 가지고 있는데, 열악한 예술 환경에도 불구하고 몇몇이 모여서 미술의 방법론을 연구하고 새로운 흐름을 만드는 다양한 활동을 벌였다. 이를 통하여 제주를 명실상부한 예술의 섬으로 격상시키는 놀라운 수눌음의 정신이 구현되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제주미술계 토양에 훌륭한 밑거름이 되었음은 두말할 나위 없다.

제주도립미술관에서 개최되는 25회 제주미술제 <제주동인>은 제주미술의 출발이 되었던 제주동인의 흐름을 살펴보고, 제주미술의 역사와 현재 제주미술계의 현황을 짚어 보고자 한다. 더불어 최근에 점점 더 개별화되어가는 미술제작 현장에서 동인, 혹은 예술가 집단(공동체) 활동이 여전히 유효한 것인가라는 질문에 대한 진지하게 고민하는 기회가 되리라 생각한다.

제주미술인들의 가장 큰 축제인 제25회 <제주동인> 전시는 ‘제주미술제조직위원회’와 ‘제주도립미술관’이 처음으로 공동 기획하여 지역미술인들과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그리고 제주미술의 발전을 함께 모색하여 이를 지속적으로 계승하여 제주미술계의 긍정적인 성장 동력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

 

 

강광,<푸른화실>,1983,97x130cm

강광,<푸른화실>,1983,97x130cm

이전이미지 다음이미지

  • 강광,<푸른화실>,1983,97x130cm
  • 김용주,<미상>,1983,91x116.5cm
  • 고영석,<섬을위한습작>,1983,121.8x193.8cm
  • 박조유,<지움질1>,1983,60x60cm
  • 박조유,<지움질2>,1983,60x60cm
  • 백광익,<흔적1>,1983,119x120cm
  • 한명섭,<기다림1>,1983,116.5x90cm

닫기

1